남는 치킨 소스 재활용, 자취남의 초간단 산적 소스 만드는 방법

블로핑 간편요리 2018.05.29 08:50

 

혼자 살다보니 근처 친구집에서 종종 식사초대도 받고 먹거리도 얻어 먹는 경우가 있습니다.

 

"넉넉하게 샀어요"

"반찬으로 드세요"

얼마 전엔 친구 여친이 고맙게도 맛난 갈비맛산적이라는 냉동식품을 한 봉지 챙겨주더라고요

 

 

혼자 먹기엔 양이 많아 보이는 갈비맛 산적...

그냥 일반 고기 굽듯이 구워 먹으면 된다는데..

 

 

그냥 구워 먹기엔 뭔가 부족할것 같아 나름 소스를 준비해서 먹어보기로 했네요

물론 반찬겸 안주로요 ㅎㅎ

 

 

뭐 자취를 하면서 나름 요리를 하기도 하지만

그래도 간단한게 좋기에 이번에도 새라새만의 느낌만으로 산적용 소스를 만들어 봅니다.

일단 적당히 먹을 만큼의 갈비맛 산적을 꺼내 놓았어요.(포장용 산적은 냉동 보관을 하더라도 조리시 별도 해동이 필요없이 그냥 프라이팬에 구우면서 해동과 동시에 조리가 되는 간편한 음식이라는게 좋아요)

 

 

그리고 자취남 새라새의 냉장고를 탈탈 털어 나온 산적 소스를 만들 재료

청량고추, 파, ........ 아쉽게도 이게 다''';; ( 장보러 가야하는데...ㅋ)

 

하지만 오늘의 주인공이 있으니....

 

 

짠~~~ 평소 잘 먹지 않는 치킨소스..^^

배달이나 마트용 치킨을 사 먹을 때 소스는 그냥 냉장고에 보관을 해두는데요

가끔씩 일반 라면을 비빔면으로 해먹거나 계란요리등을 해 먹을 때 사용을 하는데요

이번엔 산적 소스에 이용해 보기로 했어요(참고로 치킨 소스는 대부분 매콤한 소스를 남겨두었다 사용을 한다는...)

 

자 그럼 결과적으로 산적 맛을 업글 시켜주었던 초간단 산적 소스 만드는 방법입니다.

 

 

유일한 재료인 대파와 청량고추(마늘과 양파가 없었던게 좀 아쉽지만 요 두가지 재료만 있어도 땡큐지요 ㅎ)

 

 

초간단 산적 소스 만들기

설탕 한스푼 가득

대파와 청량고추를 송송송 썰어주고

생강가루 반스푼(겨울에 감기예방용으로 갈아 두고 국이나 찌개 요리할 때 종종 이용)

들기름 한스푼

간장 한스푼

물 종이컵 기준 1/3

ㅎㅎ 재료가 없는듯 하면서 넣을거는 다 넣는 새라새랍니다.

넣은 재료들을 한 번 섞어주고요

 

 

앞에서 소개한 마트용 매콤 치킨 소스 두 봉지를 넣어

 

 

골고루 섞어주기만 하면 치킨 소스를 이용한 산적 소스가 완성

살짝 간을 봤을 때 먹을만하다 이상으로 달콤 매콤하게 괜찮았어요 ㅎㅎ(만족;;만족;;)

새라새와 같이 자취하시는 분들이라면 이정도 소스는 만능소스(?)가 될 수 있을것 같다는...^^

 

 

자~ 초간단 소스도 준비되니 .. 배가 급 고파오네요

친킨 소스를 재활용한 산적 소스를 사용할 산적을 프라이팬에 구워...

 

 

요렇게... ㅎㅎㅎ

그냥 배고파서 후다닥 먹으면 되지만 그래도 블로그 이미지로 써야하기에 신경 좀 써봤어요

구운 산적을 접시에 나름 이쁘게 올려 놓고 소스를 살살살 골고루 올려주면 끝~~

소스가 뿌려진 산적과 청량고추를 함께 먹으면 산적의 고기 식감과 청량고추와 매콤 치킨 소스의 매콤함, 들기름의 고소함까지 잘 어우러져 밥반찬에도 좋고 술안주에도 안성맞춤이였어요.

소스를 넉넉하게 만들어 놓아서 처음엔 밥반찬으로 다음날은 술안주로 먹다보니..

혼자 먹기엔 많을꺼라 생각했던 산적을 다 해결했답니다. ^^

 

비밀글